공지사항

제목

한국어문화학부, 한글날 기념 ‘제13회 한누리 학술문화제’ 성료

2023-10-20조회수 878
작성자
커뮤니케이션센터

경희사이버대학교 한국어문화학부, 

한글날 기념 ‘제13회 한누리 학술문화제’ 성료



- 한글날 맞이해 세계 속 한국어·문화 교육 현장에 대한 소통의 시간 마련 

- ‘메타버스 세종학당’ 을 중심으로  한국어, 문화 교육에서 에듀테크 활용 방안 공유, 논의

- 뤼튼과 함께하는 ‘제5회 한국어교육 크리에이터 공모전’ 시상식도 함께 진행



경희사이버대학교(총장 변창구) 한국어문화학부는 지난 10월 9일 아카피스관에서 한글날 577돌을 기념해 ‘한국어문화교육, 새로운 가능성을 만나다!’라는 주제로 ‘제13회 한누리 학술문화제’를 개최했다.




한누리 학술문화제’의 ‘한누리’는 ‘한국어로 세계를 누비는 우리’라는 의미로, 한국어교육, 이민·다문화, 한국학의 각 분야에서 교육자, 연구자, 전문가로 활동하는 동문뿐 아니라 재학생이 함께 모여 소통하고 교육과 연구 현장을 알아보며 생각을 나누는 장이다. 이 행사는 한국어문화학부(한국어교육전공, 이민·다문화전공)와 문화창조대학원 글로벌한국학전공의 공동 주최로 매년 개최되고 있으며, 한국어문화교육 현장의 유익한 정보를 담은 인터뷰, 발표, 워크숍을 통해 학생들의 역량을 강화하고 학문적 지식을 넓히는 자리로 활용되고 있다.



▲한국어문화학부는 지난 9일 한글날을 기념해 아카피스관에서 ‘제13회 한누리 학술문화제’를 개최했다.


특히 올해는 에듀테크를 활용한 한국어문화교육에 대한 성장을 반영하여 ‘메타버스 세종학당’이라는 주제로 세종학당재단의 박충식 본부장이 직접 특강에 나섰다. 특강을 마치고 ‘메타버스 세종학당 캠퍼스’를 시연하는 시간을 가지기도 해 에듀테크를 활용한 한국어문화교육을 준비하고 있는 재학생, 동문생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겼다.

한누리 학술문화제는 대면과 비대면으로 150여 명이 참여했으며 오후 1시부터 진행됐다. 행사 순서는 △전 세계에 있는 우리 학생들의 이야기 △’메타버스 세종학당’ 특강 및 시연 △현장 한국어 사랑chat (워크숍) △스마트도구를 활용한 한국어수업 △훈민정음 퀴즈 △동문 도서 판매, 한국어 교재 아나바다, 논문·포트폴리오 전시 등으로 다채롭게 진행하였다.



▲제13회 한누리 학술문화제 현장에서 메타버스 세종학당 특강 및 시연, 동문 워크숍 및 도서판매,

                  제5회 한국어교육 크리에이터 공모전 시상식 등 다채로운 행사도 함께 진행됐다.


아울러 한누리 학술문화제에서는 8~9월에 공모한 뤼튼테크놀로지스와 함께하는 ‘제5회 한국어 교육 크리에이터 공모전’ 시상식도 열렸다. 지난 10월 1일까지 진행된 온라인 투표 결과를 합산하여 대중성, 독창성, 교육적 유용성 등을 평가해 수상자를 선정했다. 총 4개 부문(대상 1팀, 최우수상 2팀, 우수상 3팀, 장려상 2팀) 8팀이 수상의 영광을 얻었다. 영예의 대상을 받은 정혜란 수상자는 “한국어교육 관련 내용을 영상으로 제작하고 소개할 수 있어서 기쁘며, 수상을 하게 되어 영광입니다”라고 수상소감을 밝혔다.

한국어문화학부 학부장 장미라 교수는 학술문화제를 마무리하는 폐회식에서 “올해 학술문화제는 대면과 비대면으로 동시에 진행해서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 ‘한글’이라는 하나의 키워드로 전 세계에서 활약하고 있는 재학생, 동문생들을 가까이 만나서 학술문화를 공유할 수 있는 기회의 장이 다시 마련되었다.”면서 “이번 학술문화제를 통해 ‘한국어문화교육에 대한 새로운 가능성’을 만나셨기를 바라며 내년 한글날에 학술문화제에서 다시 뵙기를 희망합니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한국어문화학부는 2024년에 재학생, 동문생은 물론 새로운 신·편입생들과 함께 더 새롭고 알찬 주제로 한글날에 ‘제14회 한누리 학술문화제’를 준비할 것을 약속했다. 

한국어문화학부는 오는 12월 2024학년도 1학기 신·편입생을 모집할 예정이다. 자세한 내용은 경희사이버대학교 입학지원센터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글=커뮤니케이션센터ㅣ기사문의 : 02-3299-8727)

파일 첨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