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제목

문화창조대학원 문화예술경영전공, 문화체육관광부 주최 ‘2020년도 지역문화 컨설팅 지원사업’ 선정

2020-03-16조회수 632
작성자
커뮤니케이션센터

문화창조대학원 문화예술경영전공, 문화체육관광부 주최

‘2020년도 지역문화 컨설팅 지원사업’ 선정


- 문화예술경영전공 교수진과 동대문문화재단, 도시재생 및 한옥재생 건축분야 전문가들과 「‘제기동 도시한옥 밀집지역의 문화적 활용 방안 수립’을 위한 지역문화컨설팅 사업」 진행 예정


▲ 문화창조대학원 문화예술경영전공은 앞서 동대문문화재단화 함께 ‘지역문화전문인력 양성 워크샵’을 진행한 바 있다.


문화창조대학원 문화예술경영전공은 동대문문화재단과 협업해 ‘2020년도 지역문화컨설팅 지원사업’을 진행한다. 이번 사업의 책임연구원은 문화예술경영 전공주임 강윤주 교수이며 이원재 초빙교수가 공동연구원으로 참여한다. 경희사이버대 문화창조대학원 문화예술경영전공의 학부(Undergraduate)인 문화예술경영학과에서는 지난 2019년 동대문문화재단과 ‘지역문화전문인력 양성워크샵’ 과정을 개설하면서 동대문문화재단과 연계 협업을 진행한 바 있다.


문화예술경영전공은 동대문구 제기동의 도시한옥 밀집지역이 한옥으로 유명한 북촌보다 한옥의 밀집도 및 보존상태가 더 좋았음에도 불구하고 지정학적 이유로 보존이나 활용이 미흡한 점들을 개선하고자 ‘2020년도 지역문화컨설팅 지원사업’에 참여했다. 이번 사업은 문화적으로 취약한 지역의 문화 분야 현안에 대한 컨설팅 지원을 통해 지방자치단체의 자율적 문제해결능력을 배양하고 지역문화 발전기반 구축을 위해 추진되는 사업이다.


문화예술경영전공 강윤주 전공주임교수는 “이번 연구 사업으로 제기동 도시한옥의 문화적 활용을 통한 동대문구 지역문화 공동체의 관계 회복과 협력을 도모하고, 동대문구 주민과 상인, 그리고 동대문 구청과의 협치(거버넌스) 환경을 강화하고자 한다. 또한, 도시한옥 밀집지역의 문화적 가치 확대를 통해 지속적으로 자생력 있는 공유 경제 모델 개발(쉐어하우스, 렌탈하우스, 한옥체험관, 공유부엌 등)이 이루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경희사이버대학교와 동대문문화재단의 돈독한 관계를 기반으로 지역사회를 위한 다양한 시도를 하겠다고 말했다.




(글=커뮤니케이션센터ㅣ기사문의 : 02-3299-8719)

태그


파일 첨부